홈 > Focus On Business 이 기사의 입력시간 : 2012-06-30 (토) 10:04:28
투런시스템
신개념의 AUTO BGA Rework Station ‘TR3000-IRV’
2012-07  자료제공 : 투런시스템
목록 크게 작게 인쇄

비전 및 BGA Rework 장비 최초로 부품 Pick-up 시스템 채용
경제적인 가격대 및 고품질의 성능 제공

투런시스템이 신개념의 IR AUTO BGA Rework Station인 ‘TR3000-IRV’를 출시했다. 신규 Station의 가장 큰 특징은 Pick-Up 메커니즘을 채용했다는 점이다. 비전 부의 우측에는 부품 Tray를, 좌측에는 솔더 크림 또는 플럭스를 JIG로 장착할 수 있는 Tray를 배치하여 BGA Rework 장비 최초로 부품을 Pick-up 한 후 BGA ball에 솔더 크림 또는 플럭스를 자동으로 찍어 비전 부로 이동하여 대기하는 시스템을 채택했다. 신규 ‘TR3000-IRV’은 오는 8월부터 ㈜국제무역(www.kukjetrad.co.kr)을 통해 판매된다.



PCB ASS’Y 수리용 장비를 전문적으로 개발하여 제조하는 투런시스템(대표, 전근배)이 신개념의 IR AUTO BGA Rework Station ‘TR3000-IRV’을 개발 완료하고, 발표했다. 비전이 장착되었고, 지금까지의 Rework Station에서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인 기능이 추가된 신제품 ‘TR3000-IRV’은 사용자 의견을 보완하여 2012년 8월부터 ㈜국제무역(www.kukjetrad.co.kr)을 통하여 판매될 예정이다. 그 동안 투런시스템은 고성능이면서 경제적인 가격대의 BGA Rework System ‘TR200’, ‘TR300’, ‘TR1000-IR’, ‘TR1000IR-2’을 연이어 발표해 관련 업계에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IR AUTO BGA Rework Station ‘TR3000-IRV’은 고성능의 Rework 작업이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탄생되었다. 향후에는 BGA Rework 작업에 있어서 솔더크림가 필수적으로 적용되어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국내 대기업의 경우, BGA Rework 시에 플럭스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제도적으로 규제하였고, 솔더크림을 BGA 볼에 찍은 다음 비전이 장착된 Rework Station으로 이를 PBA에 실장하여 작업하고 있다. 그런데 문제는 솔더크림을 사용하려면 비전을 이용하지 않고 작업자의 손으로 실장하기 어렵다는 점이다. 투런시스템 전근배 대표는 “현재 장비들을 이용하여 BGA 볼에 솔더크림을 찍어서 실장하는 작업은 그렇게 쉬운 일은 아니다. 따라서 이러한 일련의 작업들을 자동으로 수행하고, 기존의 장비들이 보유하지 못한 기능들을 장착한 장비를 개발하게 되었다”고 개발의도를 밝혔다.
아울러, 신규 ‘TR3000-IRV’은 비전 장착 Rework Station에 대한 고객들의 접근이 더욱 용이하도록 경제적인 가격대를 구축하고 있다. 전근배 대표는 “현재 국내에 공급되고 있는 비전을 장착한 장비가 모두 외국산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고객들은 일본산, 미국산, 독일산 등의 장비는 너무 고가라는 점과, 중국산의 장비는 신뢰도가 떨어진다는 점 때문에 많이 망설이고 있다”면서 “고객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설계 단계에서부터 ‘성능 신뢰성’과 ‘가격대’를 동시에 충족하는 모델을 우선 과제로 삼았으며, ‘TR3000-IRV’이 그 결과물”이라고 자랑했다. 한편, 투런시스템인 ‘TR3000-IRV’의 여러 가지 기술적인 부분들에 대해 특허 등록을 진행하고 있다.

TR3000-IRV 특징들     

신규 기기인 IR AUTO BGA Rework Station TR3000-IRV의 주요 특징은 다음과 같다.

1. 명령은 산업용 PC 8인치 터치스크린 또는 유선 리모컨에서 내리고, 비전의 모니터는 19인치 모니터를 활용한다.
2. 비전 부의 우측에는 부품 Tray를, 좌측에는 솔더 크림 또는 플럭스를 JIG로 장착할 수 있는 Tray를 배치하여 BGA Rework 장비 최초로 부품을 Pick-up 한 후 BGA ball에 솔더 크림 또는 플럭스를 자동으로 찍어 비전 부로 이동하여 대기하는 시스템을 채택하였다.
3. 헤드의 움직임 없이 하부 히터만 일정한 온도로 유지시켜 동작하는 기능을 추가하여 PBA의 잔납 제거에 예열 기능을 수행할 수 있게 하였다.
4. 적외선 비-접촉센스(IR)를 이용하여 PBA의 표면 온도를 읽어서 직접 제어하게 하였고, PBA의 구조상 적외선 비-접촉센스로 제어가 곤란한 경우, K-type 센서를 PBA 표면에 부착하여 제어할 수 있도록 구현하였다.
5. PBA의 온도를 직접 제어함으로 주변 온도의 변화에도 영향을 거의 받지 않고 안정된 작업을 할 수 있다.
6. 산업용 PC 8인치 터치스크린에는 DATA분석 기능을 가지고 있고, 필요시 저장하였다가 다음에 불러내어 활용할 수 있어 프로파일러가 따로 필요 없다. 
7. 또한 장비를 운영하면서 내린 명령과 경보사항들을 TXT파일로 저장하여 최대 60일에서 최소 30일까지 보관되었다가 자동으로 삭제된다.
8. 프로파일은 최대 10 ZONE으로 사용가능하고, 최대 100개의 프로파일을 저장할 수 있다.
9. 비전 카메라는 줌-인, 줌-아웃, 포커스를 버튼 키로서 간단하게 조작할 수 있게 설계하였다.
10. 비전 카메라의 줌은 기본 3~10배율로 설정되어 있으나 필요 시 광학 줌1~27배, 디지털 줌 27*10배(270)배율까지 가능하다.
11. 상, 하부 히터는 자체에서 개발한 특수 원적외선 히터를 사용하였다.
12. BGA Rework 장비 최초로 OPTION 탭에서 상부 히터의 출력을 10. 30%~100%까지 간단하게 조정할 수 있고 각 모드 별 온도 보정을 사용자가 조작할 수 있다.
13. 버큠용 진공 펌프를 내장하고 있어 설치에는 AC220V 16A 이상 만 확보되면 된다.
14. 4가지의 작업 모드를 두고 PBA의 종류 및 필요에 따라 1개의 모드를 선택하여 작업할 수 있으며, 각 모드에는 AUTO 기능이 있어 별도의 프로파일 조건을 잡을 필요 없이 자동으로 작업이 가능하다.
15. 각종 안전기능을 장착하여 히터와 관련된 경보 발생 시 히터 전원을 차단한다.
16. 장비의 크기
-  장비 전체 외형 치수 : H:650㎜ × W:620㎜ × D:670㎜
-  (비전 모니터 제외된 치수)
-  상부 히터 박스 크기 : 120㎜ × 100㎜ × 50㎜
-  하부 히터 내부 크기 : 320㎜ × 280㎜
-  장착가능 PBA 폭 : 480㎜(사용자의 별도 제작요청 시 더 이상 치수  도 가능)
-  작업가능 BGA크기 : 48㎜ × 48㎜(사용자의 별도 제작요청 시 더 이상 치수도 가능)
-  모니터의 크기 : 19인치 4:3비율
17. 전기적 특성
-  필요 입력전원 : 최소 AC220V 16A 이상
-  순간 최대 소비 전력 : 3.1KW±10%.
-  상부히터 : 500W내외
 -  하부히터 : 2,400W내외
 -  모니터 및 기타 : 200W내외 
-  사용가능 온도 : 260℃
18. 100% 국내기술로 개발되어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 고객이 요구하는 사양으로 제작이 가능하다.

IR AUTO BGA Rework Station ‘TR3000-IRV’를 발표한 투런시스템은 국내외 많은 BGA Rework 고객들의 가려운 부분을 시원하게 긁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투런시스템의 전근배 대표는 “일본, 독일, 미국 등의 장비는 가격 면으로 부담스럽고, 저가의 중국산 장비로는 신뢰가 가지 않아 구매하지 고민하던 소비자들이 많다”면서 “이러한 고객들에게 품질과 기능면에서는 일본이나 독일, 미국 장비보다 앞서고, 가격 면에서도 경쟁력 있는 제품”이라고 소개한 후, “100% 국산화했기에 문제 발생 시 신속한 해결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또한 고객들이 안심하고 선택할 수 있는 보이지 않는 강점을 지녔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c)SG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목록 크게 작게 인쇄





100자평 쓰기
     
( Byte)
 
미디어정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온라인문의
SG미디어 | 대표이사 : 강희명 | 사업자등록번호 : 119-10-75482
(08639) 서울시 금천구 시흥대로 97 | 전화 : 02-808-7411 팩스 : 02-808-7412
Copyright ⓒ SG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