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Cover Story 이 분야의 최종 입력시간 : 2019-12-01 (일)
ASM AS 2019년 05월호
SMART Factory향한 ASM의 노력... 여러 혁신기술들 ‘뽐내’ 
ASM AS는 스마트 통합 팩토리를 향한 노력의 결과물들을 대거 출품하였다. ‘스마트 워크플로’와 ‘스마트 통합 팩토리’를 위한 수많은 신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선보였다. 더불어, SMT 생산 목적에 맞게 3개의 라인을 구성하여 참관객들에게 최상의 프로세스를 제시하기도 했다.
 
한화정밀기계(주) 2019년 05월호
실수요자들이 꼭 찾는 ‘한화’, 신제품 ‘HM520’ 고속 칩마운터 출시 & ‘스마트팩토리’ 및 ‘공장자동화’ 솔루션 구체화 
한화정밀기계(주)는 IoT 연동이 가능한 최신 고속 모듈러인 ‘HM520’을 전면에 내세웠고, 4차산업혁명 시대에 부응하도록 더욱 구체화한 다수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들 그리고 수삽자동화 설비인 ‘SM485P’와 협동로봇인 ‘HCR-5’를 연계한 공장자동화 시스템을 출품하였다.
 
ASM Assembly Systems 2019년 04월호
전자산업계 No.1 파트너 ‘ASM’, 최적 솔루션 제안으로 입지 ‘강화’  
ASM Assembly Systems(이하, ASM AS)의 설비들은 국내 반도체, 전장 등의 하이엔드 시장에서 확고한 영역을 구축하고 있다.
 
한화정밀기계(주) 2019년 04월호
최신 고속모듈러 ‘HM520’, 한화가 자신 있게 제안하다!!! 
한화정밀기계(주)의 발걸음이 바빠지고 있다. 최근 출시한 고속 모듈러 마운터인 ‘HM520’에 대한 호의적인 반응이 많아지고 있는 탓이다. 이 회사 측은, 미소칩으로 대량물량을 생산해야 하는 업종 및 업체들로부터 신장비에 대한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자랑했다.
 
한주오토시스템즈(주) 2019년 04월호
JUKI, 생산효율 증대 ‘노력의 결실’을 보여준다!!!  
JUKI 칩마운터 공식한국대리점인 한주오토시스템즈(주)에서는 2019년 시장을 부정적으로 예상했다. 칩마운터 시장의 성장동력이었던 휴대전화, 자동차 전장 업종이 힘을 잃은 한 해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주)인터켐코리아 2019년 04월호
‘FUJI’ 마운터, ‘인터켐’ 날개 달고 반도체 패키징에서 ‘승승장구’ 
FUJI 칩마운터의 국내 하이엔드 시장 안착에 주역인 (주)인터켐코리아는 현재도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일반 SMT용 시장이 침체된 모습과는 달리 반도체 업종의 니즈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어서 대응하기에 바쁘다고 이 회사 측은 전했다.
 
(주)YK코퍼레이션 2019년 04월호
팔방미인 ‘YAMAHA’, 월등한 실생산성으로 투자심리 ‘자극’  
(주)YK코퍼레이션은 자신만의 시장을 개척 및 확대해 나가고 있다. YAMAHA 칩마운터들을 활용한 실생산성 증대 효과를 데이터화해 제안하면서 고객들의 마음을 훔치는데 성공했다.
 
2019년 칩마운터 시장 2019년 04월호
손에 꼽히는 마운터 시장 ‘노후설비 교체, 전기자동차, 반도체 패키징’  
2019년 칩마운터 시장은 상당히 위축된 모습을 보일 것으로 예측된다. 휴대전화, 백색가전 업체들의 대량 투자를 기대하기 어려워졌고, 전장/반도체 패키징 업체들도 설비투자에 보수적으로 접근하고 있기 때문이다.
 
휴먼텍 2019년 03월호
‘휴먼텍’ 등에 업혀 飛上 시작한 ‘ASYMTEK’  
휴먼텍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국내 시장에서 Nordson ASYMTEK 디스펜싱 시스템의 인지도 변신에 성공한 이 회사는 저변 확대 목표를 향해 열심히 달리고 있다.
 
(주)프로텍 2019년 03월호
디스펜싱 절대강자 ‘프로텍’, 모바일 업체의 ‘러브콜’ 이어져 
올해 초반부터 (주)프로텍은 상당히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글로벌 대형 스마트폰 업체의 납품건을 소화하기 위해 이 회사의 생산라인은 풀가동 중에 있으며, 출고장에 근처에는 대형 트럭들로 가득 차 있었다.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미디어정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온라인문의
SG미디어 | 대표이사 : 강희명 | 사업자등록번호 : 119-10-75482
(08639) 서울시 금천구 시흥대로 97 | 전화 : 02-808-7411 팩스 : 02-808-7412
Copyright ⓒ SG미디어 All rights reserved.